• 의료진
  • 진료예약
  • 예약조회
  • 병원안내
  • 건강 정보
예약 및 문의 1688-7575
메뉴열기

서울아산병원

serch
닫기

검색어 삭제 검색

뉴스룸

서울아산병원 개발 유방암 3D 수술 가이드 안전성ㆍ유효성 인정

2021.09.01

한국보건의료연구원 ‘혁신의료기술’에 선정

서울아산병원 “환자 삶의 질과 수술 효과 모두 제고…
임상 의료진과 의공학 전문가 협력 결과”

 

 

유방암 환자들의 삶의 질 제고를 위해 최대한 암세포만 제거하고 유방을 최대한 살리는 유방 보존술이 활발하게 시행되고 있다.

 

수술 정확도를 더욱 높이기 위해 서울아산병원 의료진이 개발하고 연구해 온 유방암 3D 프린팅 수술 가이드가 최근 안전성과 유효성을 인정받았다.

 

서울아산병원 유방외과 고범석ㆍ융합의학과 김남국 교수팀은 2015년 직접 개발한 ‘유방 보존술 시 절제 계획을 유도하는 환자 맞춤형 수술 가이던스(이하 유방암 3D 프린팅 수술 가이드)’가 보건복지부 산하 한국보건의료연구원의 혁신의료기술에 선정됐다고 최근 밝혔다.

 

혁신의료기술은 국가에서 의료 기술의 혁신성과 잠재성을 높게 평가해 조건부로 빠르게 임상 현장에서 사용할 수 있도록 허가해주는 제도다.

 

유방암 3D 프린팅 수술 가이드는 환자의 자기공명영상(MRI) 검사 결과를 바탕으로 제작된다. 유방의 정상 조직과 암 조직 등의 검사 데이터가 3D 프린터로 전송돼 3D 모형이 만들어진다. 따라서 환자마다 3D 모형의 구조가 다 다르다.

 

유방 보존술을 할 때 수술 전 집도의가 3D 모형을 환자의 유방 위에 올려놓고 암의 위치를 정확하게 표시할 수 있게 해 수술 시 최대한 암세포만 제거할 수 있게 돕는다.

 

 

서울아산병원 유방외과 고범석ㆍ융합의학과 김남국 교수팀은 2015년 말에 유방암 3D 프린팅 수술 가이드를 개발하고 실제로 환자들에게 적용하며 안전성과 유효성을 연구해왔다.

 

그 결과 2019년에는 항암 치료를 받은 국소 진행성 유방암 환자에게 3D 프린팅 수술 가이드를 적용한 결과 암이 깨끗하게 제거되고 평균 45개월 동안 암이 재발하지 않았다는 연구 결과를 발표했으며, 2020년에는 유방 상피내암 환자들에게 적용한 결과 암이 남아있지 않고 모두 정확하게 절제됐다는 연구 결과를 발표하는 등 여러 유방암 환자들을 대상으로 한 3D 프린팅 수술 가이드의 효과를 입증했다.

 

고범석 서울아산병원 유방외과 교수는 “유방암 치료에 있어서 정확한 암 제거뿐만 아니라 환자들의 삶의 질을 최대한 높이는 것도 매우 중요한데, 유방 보존술 시 3D 수술 가이드를 이용하면 유방의 정상 조직은 최대한 유지하면서 안전하고 정밀하게 암을 절제할 수 있어 앞으로 전반적으로 수술 결과가 더욱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김남국 서울아산병원 융합의학과 교수는 “환자들이 MRI를 촬영할 때 자세와 수술을 받을 때의 자세가 다른 점 등 정확한 수술 가이드를 만들기 위해서 여러 문제를 고려해야 했는데, 병원 내 임상 의료진과 의공학 전문가들이 힘을 합친 결과여서 의미가 크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