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의료진
  • 진료예약
  • 예약조회
  • 병원안내
  • 건강 정보
예약 및 문의 1688-7575
메뉴열기

서울아산병원

serch
닫기

검색어 삭제 검색

메디컬칼럼

가임력 보존을 위한 난자 동결

# 직장인 A양은 회사에서 열심히 일하면서 커리어를 쌓다 보니 어느덧 35세가 되었다. 가정을 꾸리고 아기를 낳고는 싶지만 당장은 결혼 생각이 없다. 하지만 나이가 들수록 임신이 어려워질까봐 걱정이다. 그래서 지금의 건강한 난자를 동결 보관하여 원할 때 사용하기 위해 산부인과를 방문했다.

# 30세 B양은 생리통이 심해 산부인과를 방문했다. 검사 결과 자궁내막증이 심하고 난소 기능이 많이 감소해 있다고 한다. 난소 기능은 시간이 갈수록 감소할 텐데 나중에 임신에 문제가 있을까 걱정돼 상담을 했고 다음 휴가

 

난자 동결은 과거에는 주로 가임기 젊은 여성의 암 치료 전 가임력 보존을 위해 시행했다. 하지만 이제는 결혼 연령이 높아지고 여성의 출산 나이가 늦어지면서 가임력 보존을 위한 ‘계획적 난자 동결’로 영역이 넓어졌다.

여성의 가임력에 있어 가장 중요한 요소는 나이다. 계속해서 새로운 정자를 생산하는 남성과 달리 여성의 난자는 태어날 때부터 그 수가 정해져 있다. 그래서 나이가 들수록 특히 35세 이후엔 급속도로 난자의 수와 질이 감소하여 임신 가능성이 낮아진다. 다음으로 난소의 기능 역시 중요한데 나이와 상관없이 자궁내막증, 난소 종양 수술, 항암치료 등의 여러 가지 이유로 인해 난소 기능이 떨어지기도 한다. 여성의 난소 예비능은 보통 혈중 AMH(항뮬러관 호르몬) 수치와 초음파 검사로 판단한다. AMH 수치는 흔히 난소 나이라고도 표현을 한다. 실제 연령과 난소의 나이가 차이가 나는 경우가 있어 이 수치를 확인하게 된다. AMH 수치가 낮다는 것은 현재 남아있는 난포의 개수가 적다는 것을 의미한다. AMH 수치는 난소 수술 직후엔 일시적으로 낮게 나올 수는 있지만 일반적으로 한번 떨어진 수치는 다시 회복되지는 않으며 나이가 들면서 감소한다. 그러므로 실제 연령과 AMH 등의 검사 결과에 따라 가임력 보존을 위한 처치가 필요할 수 있다. 

 

가임력 보존 방법에는 기혼 여성의 경우 정자와 난자를 수정시킨 후 배아 상태로 얼려서 보관하는 배아 동결 방법과 미혼 여성의 경우는 자신의 난자를 얼려서 보관하는 난자 동결이 있다. 만약 35세 이상인데 당장 결혼과 임신 계획은 없지만 언젠가 아이를 갖겠다고 생각하는 경우, 조기폐경이 예상되는 경우, 자궁내막증이나 난소 종양에 대한 치료를 받는 경우, 그리고 암치료가 예정되어 있는 경우라면 현재 가장 좋은 난자 상태에서 난자를 동결하는 것을 고민할 만하다. 기혼 여성이라면 배아를 동결하는 방법을 통해서 향후 임신을 계획하는 것이 중요하다.

 

난자 동결은 배아 동결 과정과 동일하게 난포 자극 호르몬을 매일 투여하여 과배란 유도 후에 난자를 채취하여 동결 보존을 하며, 평균 2주의 시간이 걸린다. 선택적 난자 동결은 생리 주기 약 3일째부터 투약을 시작하지만 항암치료나 수술 일정이 시급한 경우라면 생리 주기와 무관하게 즉시 과배란 유도를 시작할 수 있다. 채취되는 난자 개수는 실제 나이, AMH 수치, 초음파로 확인한 난포 개수, 그리고 난소 종양여부 등에 따라 사람마다 매우 다르므로 시술 후 채취된 난자의 개수에 따라 추가 시술이 가능하다. 난자 동결 보존 기간은 기본 5년이며 5년 후에는 환자가 동의하면 추가 연장이 가능하고 아니면 폐기를 하게 된다. 하지만 아직 계획적 난자 동결에 대해서는 아쉽게도 비급여로 진행되고 있으므로 적절한 시기에 효율적으로 시술을 받는 것이 중요하다.

 

그렇다면 몇 살에 난자 동결을 하는 것이 가장 좋을까? 만약 기저질환 없이 건강한 여성이라면 35세 미만에서 하는 것이 임신율을 높이는 데 가장 도움이 되고 30세 미만에서는 난자 동결 없이도 임신율이 높으므로 이득이 크지는 않다. 37~38세에서는 비용 대비 효율이 가장 좋다. 결론적으로 38세 미만이라면 한 살이라도 젊을 때 난자 동결을 하는 것이 좋다. 하지만 앞서 살펴보았듯이 가임력은 나이뿐만 아니라 난소의 상태와 기저질환에 따라 사람마다 차이가 크므로 만약 계획적 난자 동결을 고민하고 있다면 산부인과를 방문하여 정확한 검사와 충분한 상의를 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가임력 보존은 건강한 출산을 위한 첫걸음이다. 여성의 난소는 오늘이 가장 젊은 나이라는 말이 있는데 그렇기 때문에 난자 동결을 결심했다면 하루라도 빨리 하는 것이 난자의 기능은 물론 향후 임신 성공률을 높이기 위해 매우 중요하다. 또한 산부인과를 방문하여 나의 현재 상태를 정확하게 파악하고 난자 동결을 결정하기 위해 충분한 상의를 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 의료진 기본 사진

    김주희

    산부인과

    내분비, 불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