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의료진
  • 진료예약
  • 예약조회
  • 병원안내
  • 건강 정보
예약 및 문의 1688-7575
메뉴열기

서울아산병원

serch
닫기

검색어 삭제 검색

메디컬칼럼

고령 산모에게 많이 나타나는 쌍둥이 임신

자궁 내 쌍태아

 

결혼 후 2년간 임신을 하지 못한 김 모씨(여, 37세). 난임 진단 후 3년에 걸친 체외 수정 시도 끝에 쌍둥이 임신에 성공했다.

 

산전 검사 결과 두 태아가 모두 건강하다는 소식에 마음을 놓았지만, 임신 25주차에 배가 평소보다 자주 뭉쳐 결국 응급실을 찾아야 했다.

 

검사 결과 규칙적인 자궁수축과 함께 자궁경부가 1cm 미만으로 짧아져있었다.

 

조산 위험이 있다며 입원을 권하는 의료진의 말에 눈물이 핑 돌았다. 혹시 지금 분만하게 되면 아기들이 괜찮을지 너무나 걱정되었던 것이다.

 

천만다행으로 입원 후 배 뭉침 증상이 호전됐고, 정기검사를 거쳐 임신 32주차에 건강한 아들과 딸을 출산할 수 있었다.

 

주수를 못 채우고 나와 신생아중환자실에서 1달간 입원치료를 받았지만 두 아이 모두 건강해 감사할 따름이다.
 

 


체외수정, 고령임신 늘면서 쌍둥이 임신 증가 


세계적으로 쌍둥이 임신이 늘고 있다. 우리나라에서 태어난 쌍둥이 수도 2005년 17,832명에서 2015년 29,904명으로 크게 늘었다.

 

쌍둥이 임신 증가의 주된 원인으로는 체외수정과 같은 보조생식술의 발달이 꼽힌다.

 

임신 확률을 높이기 위해 여러 배아를 이식하다 보니 쌍둥이를 갖게 되는 경우가 많은데, 실제 2014년 체외수정을 통해 태어난 국내 신생아 11,597명 중 41%가 쌍둥이였다고 한다.

 

고령임신이 늘어난 것도 쌍둥이 임신 증가와 연관이 있다. 나이가 들수록 성선자극호르몬이 증가하여 많은 수의 난자를 방출할 가능성이 높아지기 때문이다.


쌍둥이는 크게 일란성 쌍둥이와 이란성 쌍둥이로 나눌 수 있다. 하나의 수정란이 생긴지 수일 안에 2개로 분리되면 일란성 쌍둥이를 임신하고, 2개의 난자가 각각 수정되면 이란성 쌍둥이를 임신하게 된다.

 

쌍둥이를 임신했다고 한 아이 임신에 없는 특별한 검사를 받아야 하는 것은 아니며, 두 태아의 성장이 적절하게 이루어지고 있는지 평가하기 위해 더욱 자주 초음파 검사를 시행하게 된다. 


쌍둥이 임신의 분만 방법으로는 자연분만과 제왕절개 분만이 있다.

 

첫 번째 태아의 머리가 아래쪽에 위치할 경우 대개 자연분만이 순조롭게 이루어지지만, 태아의 머리가 위쪽으로 위치하는 역아의 경우 여러 문제가 발생할 수 있어 제왕절개 수술을 고려하게 된다.

 

첫 번째 태아를 자연분만한 직후에는 두 번째 태아의 위치, 산도와의 관계 등을 복부진찰 및 내진으로 신속하게 확인해야 한다.

 

태아의 위치가 자연분만에 적합하지 않거나, 자궁출혈이 있는 경우엔 두 번째 태아의 분만이 문제가 될 수 있다.

 

출혈이 심각하면 태아와 산모 모두가 위험할 수 있으므로 즉각 제왕절개 수술을 시행해야 한다.

 

이렇듯 자연분만의 경우 첫 번째 태아 분만 이후 두 번째 태아의 분만과정에서 예기치 못한 일들이 생길 수 있으므로 대부분의 쌍둥이 임신에서 제왕절개 수술을 시행하게 된다.  

 


쌍둥이 임신의 가장 큰 문제는 조산


쌍둥이 임신은 산과 분야의 대표적인 고위험 임신이다.

 

한 아이 임신에 비하여 자궁 및 태아, 양수, 태반 등 부피가 과도하고 급격하게 늘어나게 되고, 임신중독증이나 임신성 당뇨병 등 합병증도 더 자주 발생할 수 있으며 산후 출혈이 많을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가장 큰 문제는 조산이다. 한 아이 임신은 평균 임신 주수가 40주인 반면, 쌍둥이 임신의 평균 임신 주수는 대략 37주 정도이다.

 

따라서 조산은 임신 37주 이전에 분만이 되는 경우를 말한다. 조산은 쌍둥이 임신에서 신생아 사망의 주 원인으로, 쌍둥이의 경우 50% 정도에서 발생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쌍둥이 임신에서 초음파를 이용한 자궁경부 길이의 측정이 조산을 예측하는 데에 효과적이다. 자궁경부의 길이가 짧은 경우 조산의 위험성이 증가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조산을 예방하기 위해 ▲입원을 하거나 근무를 중단하는 등 신체 활동 줄이기 ▲자궁 수축억제제 투여 ▲예방적 자궁경부 결찰술 ▲프로게스테론 투여 등이 시도되고 있지만 효과가 명확하게 증명된 방법은 아직 없다. 때문에 전문의에게 꾸준히 정기 검사를 받아야 한다.

 

일란성 쌍둥이 임신은 이란성에 비하여 불량한 예후를 보일 뿐만 아니라 태아 기형의 빈도도 더 높은 것으로 보고되고 있다.

 

특히 융모막이 하나인 단일 융모막성 쌍둥이 임신에서 이런 현상이 뚜렷하게 나타나며, 대표적인 합병증으로는 쌍태아간 수혈증후군, 쌍태아 빈혈 - 다혈증 연쇄, 쌍태아 역동맥관류 연쇄 등이 있다.

 

쌍태아간 수혈증후군은 일란성 쌍태아의 약 10~15%에서 나타나는 합병증으로 비정상적으로 태반 내에서 상호 연결된 혈관을 통해 한쪽 태아에서 다른 쪽 태아로 혈액이 공급돼 한쪽 태아는 혈류 저하로 저성장과 양수과소증을 보이고 다른 쪽 태아는 혈류 과다로 양수과다증과 심부전을 보이는 질환이다.

 

치료하지 않으면 90% 이상에서 쌍둥이 모두 사망하는 가장 치명적인 합병증이다.

엄마의 배를 통해 자궁 안에 태아내시경을 삽입하고 직접 혈관 상태를 관찰하면서 레이저로 혈관 사이에 흐르는 혈액을 응고시켜 태아간의 혈류 연결을 차단하는 ‘태아경을 이용한 레이저 응고술’이 가장 효과적이고 근본적인 치료 방법이다. 

 

한번에 두 아이를 가질 수 있는 것이 장점인 쌍둥이 임신. 그만큼 위험도 따르지만 일상생활에서 어떤 것들을 조심해야 하는지 잘 알고, 전문의에게 정기적인 검사를 받는다면 큰 문제 없이 두 배의 기쁨을 누릴 수 있을 것이다.

 

 

  • 이미영님의 목록 이미지입니다.

    이미영

    산부인과,선천성심장병센터,태아치료센터

    태아심장정밀진단,태아정밀진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