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의료진
  • 진료예약
  • 예약조회
  • 병원안내
  • 건강 정보
예약 및 문의 1688-7575
메뉴열기

서울아산병원

serch
닫기

검색어 삭제 검색

질환백과

치쿤구니야열(Chikungunya Fever)

동의어 : 치쿤구니아 열병,치쿤구니야 열병,치쿤군야 열병,치쿤구냐 열병,치킨구니야 열병

정의

치쿤쿠니야열은 치쿤구니야 바이러스(chikungunya virus)에 감염된 모기(열대숲모기·흰줄숲모기)에 물려 걸리는 감염성 열병입니다. 주로 아시아, 아프리카, 중남미 등지에서 발병하고 있습니다.

원인

치쿤구니야 바이러스를 보유한 원숭이나 야생동물을 물어 감염된 모기에 사람이 물려서 감염되는 전파 경로를 가집니다. 사람-사람간 전파는 일어나지 않아 격리는 필요없으며 별도의 접촉자 관리도 필요 없습니다. 드물지만 감염자의 혈액을 다루는 과정에서 전파된 사례가 프랑스에서 보고된 적 있고 수혈 및 수직감염이 가능하나 수유에 의해 전파된다는 증거는 없습니다.

증상

치쿤쿠니야열은 2일 내지 12일의 잠복기를 거친 후 약 40도 가까운 고열이 나면서 심한 근육통과 두통, 관절통이 나타납니다. 그러면서 팔, 다리, 목 주변에 땀띠와 유사한 발진이 일어나고 피로, 오심, 구토 등의 증상을 보입니다.
뎅기열과 임상증상이 유사하여 감별이 어려운데, 치쿤구니야열은 뎅기열보다 길게는 1년까지 증상이 오래 간다는 차이점이 있습니다. 작은 크기와 중간크기의 여러 관절을 대칭적으로 침범하는 것이 치쿤구니야열에서 더 흔하게 관찰됩니다. 또한, 증상 발현 후 빠르게 출혈경향이 나타나면서 중증으로 진행하는 경우가 뎅기열에서는 나타날 수 있지만, 치쿤구니야열은 급속히 진행하는 경우가 드물고 비교적 사망률이 낮은 특징이 있습니다. 나이가 많을수록 오래 증상이 지속되는 경향이 있어서 조금만 피곤해도 뼈 마디가 아픈 증상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진단

진단은 환자 검체(혈청, 뇌척수액 등)에서 바이러스 분리 또는 유전자를 검출하여 시행하며 환자 검체에서 바이러스 특이적인 IgM 항체를 검출할 수 있습니다.

치료

현재까지 치쿤구니야 바이러스에 대한 치료약이 나와 있지는 않습니다. 환자의 증상에 따라 대증요법을 시행합니다.

경과

뇌수막염, 길랑-바레 증후군, 마비 등 신경학적 질병과 심근염, 간염 등의 중증 합병증을 일으킬 수 있습니다. 하지만 이로 인한 사망률은 낮은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주의사항

유행지역을 방문하는 것으로 인해 바이러스 유입이 있을 수 있으므로 유행지역 방문 시 모기 기피제, 방충망 등을 사용하고 긴 소매 옷을 착용하여 모기에 물리지 않도록 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최근의 기후 변화는 매개 모기가 번식하기 좋은 환경을 제공하여 매개 모기 개체수가 증가할 수 있습니다. 따라서 모기가 생기기 쉬운 물이 고여있는 환경을 없애야 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