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의료진
  • 진료예약
  • 예약조회
  • 병원안내
  • 건강 정보
예약 및 문의 1688-7575
메뉴열기

서울아산병원

serch
닫기

검색어 삭제 검색

질환백과

후두개염(Epiglottitis)

정의

후두개란 목 안쪽, 기도와 식도가 나뉘는 부분에서 기도를 덮는 뚜껑처럼 생긴 기관으로 음식물을 삼킬 때 기도를 덮어 주어 음식물이 기도로 들어가는 것을 막는 역할을 합니다. 
후두개염이란 세균 감염에 의해 이 후두개에 염증이 생긴 것을 말합니다.

원인

흔한 원인균은 사슬알균(Streptococcous pyogenes), 폐렴구균(Streptococcous pneumoniae), 헤모필루스 인플루엔자(H. influenzae) b형 , 포도알균(Staphylcoccous aureus) 등이 후두개염을 일으킬 수 있습니다.

증상

후두개에 염증이 생기면 후두개가 붓게 되어 삼키는데 어려움이 있고 심한 경우 기도를 막아 호흡곤란을 일으키게 됩니다. 급성 후두개염은 적절히 치료하지 않으면 기도가 완전히 폐쇄되어 사망에 이르는 매우 중한 응급 질병입니다.

 

후두개염은 아동기에 흔하며 대부분 고열과 인후통, 목소리 변화 등을 호소하고 더 진행되면 호흡곤란, 기도 폐쇄가 나타날 수 있습니다. 
짧은 시간 내에 고열과 인후통 증상이 심해지고 통증으로 인해 음식물, 침 등을 잘 삼키지 못하게 되며 머리를 옆으로 기울이거나 뒤로 젖히고 숨을 쉬는 자세를 보이기도 합니다.

 

숨을 들이쉴 때 거친 호흡 잡음이 나타날 수도 있는데 이는 급성 후두개염이 진행되어 완전 기도폐쇄가 임박했음을 시사하는 응급 소견입니다. 후두개염이 더 진행되면 호흡곤란이 심해져 손가락과 입술이 파래지는 청색증을 보이다가 혼수, 사망에 이를 수 있습니다.

진단

진찰 시 인두가 빨갛게 부어오르고 침을 잘 삼키지 못해 많이 고여 있는 것을 관찰할 수 있습니다. 호흡곤란으로 인해 호흡수가 빨라지고 코를 벌렁거리며, 숨을 들이쉴 때 쌕쌕거리는 천음을 들을 수 있습니다.
후두경을 통해 직접 후두를 보면 부어오른 붉은 후두개가 관찰되며, 엑스선(X-선) 검사에서도 후두개가 부어 보이는 소견을 나타냅니다.

초기에는 후두기관기관지염(크룹)과 감별 진단이 필요한데, 급성 후두개염 환자는 후두기관기관지염(크룹)에서 전형적으로 관찰되는 개 짖는 소리 같은 기침이 드물며, 가족 중에 급성 호흡기 증상을 보이는 경우도 드문 것이 특징입니다.

치료

빠른 시간 내에 항생제를 투여하고 배양 검사 결과에 따라 7~10일 가량 항생제를 사용합니다. 적절한 치료를 하게 되면 2~3일 내에 호전되지만, 호흡곤란이 심한 경우에는 기도 확보를 위한 시술이 필요할 수 있습니다. 후두개염이 진단이 되면 기도 폐쇄가 나타나기 전에 코를 통해 관을 삽입하거나 목 앞쪽을 절개해 기도를 확보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삽입된 관은 후두개의 염증이 가라앉고 가래를 잘 배출할 수 있을 때까지 유지하기도 합니다.

경과

후두개염은 후두개에만 구소적으로 염증이 생기는 경우가 있지만 빠른 조치가 없다면 치명적인 결과를 초래할 수 있습니다. 빠른 진단과 적절한 치료가 이루어지면 대부분 2~3일 내에 호전되나 그렇지 못한 경우에는 사망률이 6%에 이릅니다. 중이염, 폐렴, 경부 림프절염, 뇌수막염 등의 다른 감염들도 종종 동반될 수 있으며, 인플루엔자 바이러스에 의한 패혈증이 함께 일어나기도 합니다.

주의사항

어린이를 눕히면 호흡이 더 어려워질 수 있으니 앉은 자세를 유지해주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울거나 흥분하게 되면 호흡 곤란이 더 심해질 수 있으므로 아이를 울리지 않도록 주의합니다.
후두경 검사 중 후두개의 경련이나 통증으로 인해 호흡정지 및 심장정지가 유발될 수 있으므로 후두경 검사를 하기 전에 응급처치를 할 수 있는 준비를 미리 해 두어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