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의료진
  • 진료예약
  • 예약조회
  • 병원안내
  • 건강 정보
예약 및 문의 1688-7575
메뉴열기

서울아산병원

serch
닫기

검색어 삭제 검색

질환백과

마버그열(Marburg hemorrhagic fever)

동의어 : 마버그 출혈열,마르부르크 출혈열

정의

마버그열(Marburg fever) 또는 마버그 출혈열이란 RNA바이러스의 하나인 '마버그 바이러스(Marburg virus)'에 감염되어 발생하는 급성 열성 전염병입니다. 마버그열은 치사율이 매우 높은 감염병으로 현재까지 뚜렷한 치료법이 알려져 있지 않으며 전체적으로 에볼라열과 비슷합니다.
이 병은 1967년 독일 마버그 대학의 연구원이 아프리카 녹색원숭이의 조직을 관찰하던 중 감염되어 사망하면서 처음 보고되었으며, 당시 환자 31명 중 7명이 사망한 바 있습니다. 마버그열은 앙골라, 우간다, 케냐 등 아프리카 일부 지역에서만 나타나는 것으로 보고되었고, 스웨덴에서 진단된 유럽 환자도 케냐 지역에서 감염된 것으로 확인되었습니다. 아직까지 대한민국에서 보고된 적은 없고 현재 대한민국에서는 법정 전염병 4군에 지정하여 관리하고 있습니다.

원인

최근의 연구 결과에서는 과일 박쥐가 마버그 바이러스(Marburg virus)의 숙주라는 사실이 밝혀졌으나 뚜렷한 감염 경로는 확인된 것이 없습니다. 주로 환자의 혈액, 구토물과 분비물, 오염된 주사기 등을 통해 감염될 수 있습니다.

증상

5일에서 10일간의 잠복기를 거친 후 발열, 오한, 두통, 근육통, 권태감 등의 증세가 나타나고 2~3일 후에는 인두염, 구토, 설사 증세가 나타납니다. 이후 출혈이 시작되고, 출혈로 인한 장기부전증과 쇼크, 혈관 질환과 신경계 질환으로 발전해 환자는 사망하게 됩니다. 

진단

환자의 혈액이나 체액에서 다양한 방법으로 바이러스를 분리하거나 마버그 바이러스에 대한 유전자 검사를 통하여 확인할 수 있습니다. IgG 특이항체를 검출하는 것은 병의 경과 후반기나 회복 후 검사에 적합하며, IgM 항체가 검출된다면 최근 감염된 것으로 볼 수 있습니다.

치료

아직까지 특별한 치료법은 알려져 있지 않으며 증상에 따라 대증요법을 시행합니다. 체액손실이 심하면 수분과 전해질을 보충해주고, 출혈이 심할 경우에는 수혈을 통해 혈액을 보충해 줍니다.

경과

발병 후 약 7일에서 10일 안에 사망하며 치사율은 25%에 이릅니다.

주의사항

마버그열의 전파 경로에 대해 충분히 밝혀진 바가 없어서 숙주로부터 전파를 막는 방법은 아직까지 명확히 없습니다. 그러나 2차 감염을 막기 위해서는 환자의 체액이나 분비물과 접촉하지 않는 것이 중요합니다. 아직까지 효과적인 예방접종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