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의료진
  • 진료예약
  • 예약조회
  • 병원안내
  • 건강 정보
예약 및 문의 1688-7575
메뉴열기

서울아산병원

serch
닫기

검색어 삭제 검색

질환백과

폐소공포증(Claustrophobia)

정의
폐소공포증이란 엘리베이터, 터널, 비행기 등의 닫힌 공간에 있는 것을 두려워해 비명을 지르거나 불안감을 호소하는 것을 말합니다. 두렵고 불안감을 이기지 못하는 경우에는 공황 발작을 일으킬 수도 있습니다. 불안 장애 중에서 공포장애의 한 범주에 속합니다.
원인
공포증은 대부분 무의식 속의 기억에서 오는 경우가 많습니다. 어렸을때 무언가 크게 놀랐거나 혹은 그때는 멋모르고 보았더라도 현재의 관점에서는 끔찍한 일들을 겪었을 때 그일과 관련된 쪽에 공포를 느끼는 경우가 있습니다.
증상
엘리베이터를 타면 엘리베이터가 멈추면 어쩌지, 엘리베이터가 영화에서 처럼 떨어지지 않을까 등의 불안한 생각과 더불어 숨이 답답하고, 진땀이 나며, 진정하려 해도 심장이 쿵쾅거리고 숨이 가빠지고, 손도 떨려서 문열기 단추도 못누르겠고, 몸이 얼음처럼 얼어 붙어 움직일 수 없고 심하면 극도의 불안감과 두려움을 이기지 못하고 발작을 일으키기도 합니다.
치료

인지행동 치료와 함께 약물치료가 동반되는데, 인지행동 치료에서는 노출요법이 중요합니다. 환자에게 단계적으로 공포 상황을 직면하게 하고 이를 극복할 수 있다는 격려를 끊임없이 해주는 것입니다. 홍수요법도 사용되는데, 환자가 두려워하는 닫힌 공간을 체험하게 한 후, 자신이 안전하다는 것을 깨닫게 하는 방법입니다.

주의사항
남성보다 여성이 2배로 높으며 아동기와 성인기에 시작됩니다. 치료를 받지 않고 방치할 경우에는 수년 이상 지속이 될 수 있으므로 발견 즉시 치료를 시작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일상생활 속에서 자세가 중요한데 잘못된 두려움을 가지지 않도록 교육을 받으며 사물과 상황에 있어서도 객관적인 관점을 갖도록 노력해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