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의료진
  • 진료예약
  • 예약조회
  • 병원안내
  • 건강 정보
예약 및 문의 1688-7575
메뉴열기

서울아산병원

serch
닫기

검색어 삭제 검색

질환백과

미숙아 망막병증(Retinopathy of Prematurity)

동의어 : premature infant of Retinopathy,preterm infant Retinopathy,미숙아 망막증

정의
미숙아 망막병증은 망막에 있는 혈관들의 비정상적인 발달로 유발되며 임신주수와 출생시 체중이 작을수록 많이 발생합니다.

망막혈관이 완전히 발달되기 전에 출생한 미숙아에서 대기나 산소에 노출되어 망막조직에 산소농도가 높아지면 망막혈관들이 수축하고 이것이 시간이 지나면서 미성숙된 주변의 망막혈관들이 폐쇄되어 정상적인 망막혈관발달이 이루어지지 않습니다. 이 상태에서 산소투여를 중단하고 다시 외기로 호흡하게 되면 혈관내의 산소압이 낮아지면서 상대적으로 저산소 상태가 되어 망막의 혈관성 변화를 일으켜 심한 경우에는 섬유화증식으로 견인 망막박리 등을 일으키는데 이를 미숙아 망막병증이라고 합니다.

미숙아의 정상적인 망막과 망막병증에걸린 사진 예시

원인
미숙아 망막병증의 정확한 기전은 아직 완전히 밝혀지지는 않았습니다.

미숙아들은 망막혈관들이 완전하게 발달되지않은 상태로 출생하게 되고 발달중인 망막의 혈관들은 산소농도의 변화에 매우 취약합니다. 미숙아들은 저산소증을 유발하는 호흡문제를 가지게 되고 치료 도중에 인공호흡기나 산소투여가 필요로 하게 됩니다. 너무 높거나 낮은 산소수치가 망막의 혈관들의 손상이나 비정상적인 발달을 일으켜 심한 경우에는 시력 손실을 가져오게되는 것으로 생각되어지고 있습니다.

미숙아 자체가 가장 중요한 위험요인이며 산소치료가 중요한 원인입니다. 이외에도 빈혈, 비타민 E 부족, 두개내 출혈, 경련, 미숙아 호흡부전증, 빈번한 무호흡과 서맥, 자궁내 저산소증, 자궁내 성장지연 등이 위험요인으로 보고 되고 있습니다.
증상

신생아에서는 증상을 알 수 없으므로 정기적인 안과 검진이 중요합니다.

진단

아기가 미숙아 망막병증의 위험요인이 있을 때(출생 후 산소요법을 받은 아기의 경우) 생후 4주~6주사이에 첫 미숙아 망막증검사를 시행하고 이후 미숙아 망막증의 유무 정도에 따라 1~2주 마다 망막혈관들이 완전히 발달되었을 때 까지 지속적으로 검사를 시행합니다. 아기가 망막혈관이 완전히 발달되기 전에 신생아 중환자실에서 퇴원시 외래에서 안과검사가 지속됩니다.

치료

적정한 주수에 정기검진을 통해 조기 진단을 하는 것이 미숙아 망막병증의 치료에 가장 중요합니다. 미숙아 망막병증을 일으키는 혈관이 퇴행을 보이지 않고 계속 진행하여 망막 박리를 일으킬 위험이 있을 때(대개 3기 이상)는 레이저 치료를 실시하게 됩니다. 최근에는 혈관생성을 억제하는 약물을 눈으로 투여하는 시술을 병행하기도 합니다.

경과

미숙아 망막병증은 경한 1단계에서 망막이 박리되는4단계로 구분하는데 다행히도 1,2단계로 진행된 경우의 90%는 치료없이 호전되나 3,4단계의 반정도에서는 심각한 눈의 손상이 올 수 있습니다. 망막이 박리되는 경우나 심한 출혈이 있는 경우에는 시력을 잃을 수도 있습니다.

일부 미숙아 망막증을 가진 아기들에게서 근시, 사시, 약시, 녹내장 등을 일으킬 수 있으므로 추후 안경을 써야 할 수도 있고 학동기 연령까지 반드시 정기적인 안과검진을 받아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