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의료진
  • 진료예약
  • 예약조회
  • 병원안내
  • 건강 정보
예약 및 문의 1688-7575
메뉴열기

서울아산병원

serch
닫기

검색어 삭제 검색

질환백과

저칼륨혈증(Hypokalemia)

동의어 : hypopotassemia,저칼륨증

정의

저칼륨혈증이란 혈청 칼륨농도가 정상 이하로 떨어진 상태로, 농도에 따라 경증(3.5mEq/L 미만), 중등증(2.5~3.0mEq/L), 중증(2.5mEq/L 미만)으로 나뉩니다.

 

칼륨은 세포 내 가장 많은 전해질로 96%가 세포 내, 나머지 4%가 혈관 내에 존재하며 특히 위장관계에 풍부합니다. 칼륨은 우리 몸에서 세포 내 삼투성 농도 조절에 중요한 역할을 하고, 신경자극의 전도와 골격근, 심장, 평활근의 수축을 돕고, 세포대사에서 효소 활동과 간에 글리코겐 저장을 도우며, 수소와 세포교환을 통해 산-염기 균형을 유지합니다. 

원인

우리 몸은 칼륨을 저장하지 않기 때문에 음식으로 섭취해야만 하므로 기아나 영양불량 등으로 인한 칼륨 섭취량이 저하되면 저칼륨혈증이 발생합니다. 그리고 구토, 설사 등으로 인한 소화액의 대량 상실, 당뇨병성 케톤산증에서 발생하는 삼투성 이뇨, 인슐린 과잉으로 인한 칼륨의 세포 내 이동, 이뇨제, 스테로이드 남용, 주기성 사지마비, 대사성 알칼리증, 고알도스테론증, 쿠싱 증후군, 간질환 등에서 발생할 수 있습니다.

얼굴 달덩이처럼 둥근 얼굴모양 여드름 홍조 목 뒤와 어깨 피하지방 조직 피부가 얇아짐 복부 비만 신장 혈압상승 자궁 성기능 이상 다리 골다공증이나 근력 약화 발 멍이 잘듦등 여성 쿠싱증후군의 예시

증상

저칼륨혈증의 증상은 개인차가 심하며, 3.0mEq/L 이상에서는 무증상인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혈중 칼륨의 농도가 3.0mEq/L  이하에서 보통 피곤, 근육통, 무기력, 전신마비의 증상이 나타나거나 평활근이 영향을 받으면 마비성 장폐색, 근육세포의 대사 이상으로 횡문근융해의 위험성이 증가하게 됩니다. 그리고 심실 재분극의 지연으로 심전도상 T파가 편평해지거나 U파 출현, QT 간격 연장 등이 나타나게 됩니다.

진단

구토와 설사 등 소화기를 통한 소실과 이뇨제 투여 병력을 확인하고 혈청 칼륨 농도와 소변 중 칼륨 농도 측정으로 진단합니다.

치료

저칼륨혈증의 치료는 칼륨 투여로 합니다. 경증인 경우 경구로 칼륨을 투여하는데, 위점막 자극이 있으므로 물이나 주스, 음식과 같이 섭취합니다. 중증에서는 염화칼륨을 정맥 투여하는데, 정맥에 직접 투여하는 것은 심장마비를 일으키므로 반드시 수액에 섞어 정맥 주입하여야 하며 혈중 칼륨 농도를 정기적으로 체크해가며 천천히 주입하여야 합니다. 칼륨소실 이뇨제 사용시 칼륨 보충식이와 칼륨 보충 이뇨제를 사용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