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의료진
  • 진료예약
  • 예약조회
  • 병원안내
  • 건강 정보
예약 및 문의 1688-7575
메뉴열기

서울아산병원

serch
닫기

검색어 삭제 검색

질환백과

포경(Phimosis)

정의

흔히 귀두를 덮고 있는 피부를 말하는 귀두꺼풀(포피)을 포경으로 알고 있는 사람들이 많지만 포경이란 포피를 젖힐 수 없는 상태를 말하는 것입니다.
모든 남성은 선천적으로 포경 상태로 태어납니다. 출생 시 신생아의 포피와 귀두의 피부는 서로 붙어 있는데 성장하면서 자연적으로 분리가 됩니다. 그렇기 때문에 신생아에서는 귀두와 꺼풀이 붙어 뒤로 당겨지지 않는 것이 정상입니다. 원래는 포피가 뒤로 잘 밀려나서 귀두 부위가 쉽게 노출이 되지만 포경은 다른 피부의 흉터와 비슷한 섬유조직인 좁은 ‘꺼풀고리’가 형성되어 노출되지 않는 상태가 된 것을 말합니다.
강제로 꺼풀을 귀두에서 분리하게 되면 귀두 피부조직의 자연적인 탈락현상을 방해하여 흉터성 꺼풀고리를 만들 수 있어서 바람직하지 않습니다. 지속적인 포경상태는 위생상태가 불결함과 당뇨병 등이 있을 때 감염 위험이 높아지는 등의 문제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포경의 예시

원인

포경은 드물게 발견되는 것으로 특별한 원인으로 밝혀진 것은 아직 없습니다. 

 

증상

1. 귀두꺼풀(포피)의 붓기, 발적, 통증 및 화농성 분비물 등의 ‘귀두포피염’으로 알려진 염증 관련 증상이 있습니다.
2. 가는 소변 줄기가 나올 수 있습니다.

진단

신체검사로 알 수 있습니다.

치료

1. 감염이 있으면 경구용 항생제를 복용합니다.
2. 고름이 심하게 나오면 꺼풀을 절개하여 빼주거나 들러붙은 꺼풀을 떼주기도 합니다.
3. 비누와 따뜻한 물로 하루 2~3회 깨끗이 씻고 귀두와 꺼풀의 내면을 건조하게 유지하며 심하지 않은 경우 항생제 연고를 국소적으로 바르도록 합니다.
4. 감염이 재발하는 경우에는 음경꺼풀절제술(포경수술)을 받을 것이 좋습니다.

 

[포경 수술]
- 피부와 포피를 적당하게 절개하여 제거함으로써 감춰진 귀두부를 드러내는 수술을 말합니다.
- 포경수술을 반드시 해야 하는 경우는 포피가 너무 꽉 조이는 진성 포경, 재발성의 귀두포피염, 포피가 뒤로 젖혀져 링처럼 음경을 꽉 조이게 되는 감돈포경의 경우에는 수술이 필요할 수 있습니다.
- 자신이 수술의 필요성을 느끼며 국소마취를 참아낼 수 있는 사춘기 이후에 하는 것이 좋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