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의료진
  • 진료예약
  • 예약조회
  • 병원안내
  • 건강 정보
예약 및 문의 1688-7575
메뉴열기

서울아산병원

serch
닫기

검색어 삭제 검색

질환백과

분만 후 출혈(Postpartum hemorrhage)

동의어 : 산후출혈

정의

분만 후 출혈이란 산후 출혈이라고도 하며 출산 후 500cc 이상의 과량의 출혈이 있는 경우를 말합니다.

분만후출혈-정상자궁수축과 자궁수축이상의 그림 예시

원인

분만 후 출혈의 원인으로는 자궁이완증, 태반의 일부가 자궁 내에 남아있는 잔류태반, 자궁 뒤집힘, 산도열상, 산후 골반혈종, 자궁파열, 혈액응고 능력의 부족 때문에 발생할 수 있습니다.

 

정상적으로 아기가 나온 뒤 약 5분 이내에 태반이 나오는데 자궁 수축이 이루어지지 않으면 태반이 붙어있던 자리의 혈관들에서 출혈이 지속될 수 있습니다. 자궁이완증의 위험요인으로 지연진통, 급속 분만, 거대아, 다태아, 양수과다증, 자궁수축제의 과도사용, 일부 마취제 사용, 산후출혈 병력, 융모양막염 등이 있습니다. 또한 자궁이완증과 유착태반이 동반될 경우 태반만출시 자궁뒤집힘이 발생할 수 있으며, 태반의 일부가 자궁내에 남아있으면 산욕기 후반에 출혈이 있을 수 있습니다.

증상

정상적으로 모든 산모는 출산 후 자궁에 남아 있던 찌꺼기들이 밖으로 나오는 오로를 격게 됩니다. 평소 생리 때보다 많은 양의 피가 나오는데 오로의 양은 자궁이 수축되면서 점점 적어지고 혈액의 색깔도 처음에는 붉은색을 띠다가 선홍색으로 바뀌고 점점 더 옅어져 갈색 결국에는 옅은 노란색에서 흰색으로 바뀌면서 멈추게 됩니다. 하지만 정상적인 오로 현상이 아닌 분만 후 출혈은 출산 직후에 지나치게 많은 양의 선홍색 피를 흘리는 것이며, 출혈량이 많은 경우 수혈을 하거나 수술 혹은 자궁동맥 색전술과 같은 방법을 사용해야 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진단

출산 직후에 지나치게 많은 양의 선홍색 피를 흘리거나 질에서 많은 양(500cc 이상)의 출혈이 있으면 진단할 수 있습니다. 대부분 분만 후 산모용 패드를 대고 있는데 출혈량을 알기 위해서는 그냥 버리지 말고 출혈량을 꼭 확인해야 합니다. 출혈은 출산 후 12주까지 발생하기도 하며 외부로는 소량이지만 내부로는 다량의 출혈이 있을 수 있으므로 심장이 두근거리면서 어지럽고 식은땀이 나면서 정신이 혼미해지는 증세가 동반될 경우 반드시 자궁 검진을 시행하여야 합니다.

치료

자궁무력증으로 인한 출혈일 경우 자궁수축을 돕기 위해 자궁마사지를 시행하면서 동시에 효과적인 자궁수축제를 사용 할 수 있습니다. 출혈이 심하면 산모의 활력징후를 확인하고 혈액과 수액을 대량 투여해야 합니다. 이러한 처치에도 불구하고 자자궁수축이 돌아오지 않고 출혈이 지속될 경우에는 자궁동맥 색전술 또는 자궁절제술을 시행하게 됩니다. 잔류태반으로 인한 출혈은 남아있는 태반을 제거하면 출혈이 멈추며, 산도 열상이나 자궁파열의 경우에는 봉합하여 지혈해야 합니다. 출혈이 멈추지 않을 경우에는 원인이 되는 혈관을 찾아 색전물질로 막아서 지혈시키는 자궁동맥색전술을 시행할 수 있습니다. 자궁동맥 색전술은 자궁을 보존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으나 효과가 없을 경우에는 자궁절제술을 고려해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