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의료진
  • 진료예약
  • 예약조회
  • 병원안내
  • 건강 정보
예약 및 문의 1688-7575
메뉴열기

서울아산병원

serch
닫기

검색어 삭제 검색

질환백과

반응성 애착장애(Reactive Attachment Disorder)

동의어 : Reactive Attachment Disorder,애착장애

정의

반응성 애착장애란 애착 형성의 실패로 인해 사회적 관계 형성에 있어서 심각한 문제를 일으키는 장애입니다. 애착은 주 양육자와 갖는 정서적 유대감으로 아동 발달에 큰 영향을 미치게 되는데 반응성 애착장애 아동은 신체적, 지적, 정서적인 발달이 지체될 수 있습니다.  반응성 애착장애 아동은 눈맞춤이 어렵고 혼자서만 놀려고 하고 이름을 불러도 반응이 없는 등 다른사람들과 친근한 관계를 발전시키고 유지시키는 것을 어려워하거나 거부합니다. 하지만 의사소통 능력과, 사회적 관계를 쌓고 싶은 마음이 유지되기 때문에 바람직한 환경이 주어지면 정상 발달의 가능성도 높습니다.

반응성 애착장애- 모자간 포응을 하고 있는 모습 예시

원인

반응성 애착장애는 주양육자가 지속적인 어려움을 겪고 있거나, 양육에 대한 조력을 받지 못해 자신의 아동에게 필요한 적절한 정서적인 상호작용을 제공하지 못할 경우에 발생하기 쉽습니다. 또한 미숙아, 저체중아, 타고난 기질, 유대관계 형성의 결함, 발달 장애 또는 시청각 장애, 양육자와 아이 사이 기질이 매우 다른 것도 질환 발생의 요인이 되기도 합니다. 

증상

반응성 애착장애가 있는 아이는 우선 먹고 자고 크는 기본 발달이 원만하지 못합니다. 체중과 키가 평균에 미달하고 눈치를 보거나 기가 죽어 있는 경우가 많습니다. 조그만 소리에도 깜짝 놀랄 정도로 불안과 긴장을 보이기도 합니다. 심한 경우 사회성이 결여되어 대인관계를 맺지 못합니다. 옆에 누가 있어도 무관심하고 눈을 맞추지 않으려 하며 불러도 쳐다보지 않을 수 있습니다. 산만해 보이기도 하고 지능과 언어발달도 떨어지게 됩니다.

치료

어머니나 다른 돌보는 사람들에게 지침을 주고 적절한 부모-아동 관계를 형성하여 적절한 양육 태도가 증가되도록 용기를 주어야 합니다. 또한 아동이 자라면서 아동에게 기대되는 것이 어떻게 달라지는지에 대해 교육을 하여 아기가 필요한 것과 아이의 행동을 이해할 수 있도록 도와줍니다. 만약 어머니가 소외되었거나 사회적으로 고립되어 있다고 느끼면 지지적인 집단치료가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만약 어머니 자신이 우울증이 있으면 심리치료와 약물치료를 해야 합니다. 애착장애는 생명을 위협할 수도 있으므로 상태가 심각하거나 시기가 늦었다고 생각되면 입원 치료가 필요할 수도 있습니다. 대부분의 경우 아기는 영양이 좋아지고 병원에서 제공되는 양육으로 인해 곧 좋아집니다. 그렇지만 어머니로부터 아이를 떼어서 병원에 두는 경우, 어머니가 더욱 힘들어질 수 있습니다. 어머니는 소외감, 고립감, 우울감, 그리고 부적절감을 느끼게 될 수 있습니다. 그러므로 가능하면 치료 계획은 아동을 집에서 돌보는 방향으로 잡게 됩니다.

 

아동의 신체적 상태가 입원을 요하게 되면 아동을 돌보는 사람도 치료 과정에 개입하도록 해야 합니다. 일단 아기가 안정이 되면 퇴원 후에 아동을 돌보는 사람이 아동의 건강과 안정에 더 주의하는 기술을 갖도록 계획을 고안해야 합니다. 시기적절하고 효과적인 치료로 애착장애를 가진 아동은 발달을 계속할 수 있고 청소년, 성인이 되었을 때 만족스런 사회성을 가질 수 있게 됩니다.        

경과

반응성 애착장애가 있는 아이들은 발육지체, 잦은 병치레의 위험이 높고 영양실조 혹은 감염 합병으로 인해 사망에 이를 수도 있습니다. 비록 영양실조와 감염이 아니더라도 이러한 아동들은 지속적으로 사회적, 정서적, 신체적 발달에 심각한 이상이 생길 위험이 높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