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의료진
  • 진료예약
  • 예약조회
  • 병원안내
  • 건강 정보
예약 및 문의 1688-7575
메뉴열기

서울아산병원

serch
닫기

검색어 삭제 검색

질환백과

난독증(Dyslexia)

동의어 : congenital word-blindness,독서불능증,발달성 단어맹,발달적 독서 불능증,선천성 단어맹,실독증,읽기장애

정의

난독증은 학습장애 유형 중 하나인 읽기장애로 분류되며, 그 정의가 다양합니다.
좁은 의미로는 글에서 의미를 파악하는 독해력은 정상이나 문자로 표기된 단어를 말소리로 바꾸는 해독능력에만 문제가 있는 경우를 말하고, 넓게는 해독에 문제가 있는 모든 경우를 말합니다.

 

아동의 연령, 교육수준, 그리고 지능에 비해 기대되는 수준보다 읽기 능력이 유의하게 낮고, 이러한 기능장애가 학업이나 일상생활을 현저하게 방해하는 경우에 진단할 수 있습니다. 대개 정규교육이 시작되는 학령 초기에 처음 발견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원인

현재까지 난독증의 신경생물학적 원인에 대해서 많은 연구가 축적되었습니다. 난독증은 일란성 쌍생아의 일치율이 약 70%에 달하고 가족력에 영향을 많이 받는 등 유전적 요인이 크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특히 발달초기 뉴런(신경세포)의 이동과 연결에 관여하는 여러 유전자들과 연관성이 있다고 보고됩니다. 또한 뇌 영상 연구결과 언어 및 읽기와 관련된 좌뇌 영역의 구조적/기능적 이상과의 연관성이 보고되고 있습니다. 좌측 두정 측두영역과 측두후두 영역, 그리고 좌측 하부 전두이랑 등이 주로 연관된 뇌 영역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난독증 아동에서는 대부분 음운인식능력의 결함이 관찰됩니다. 원활한 해독을 위해서는 필수적으로 음운인식능력이 뒷받침되어야 합니다. 음운인식능력이란 귀로 들은 말 속에 들어있는 소리의 내부적인 구조를 파악하는 것을 말합니다. 즉, 단어를 각각의 음절로 나누어 지각하고, 더 하부단위인 음소까지도 파악할 수 있어야 합니다. 또한 음소를 생략, 첨가, 또는 대치함으로써 말소리를 변화시키는 것까지 가능해야 합니다. 이와 같은 음운인식능력이 저하된 경우에는 소리의 내부구조를 파악하는데 실패하고, 그 결과 글자와 연결시키는데도 어려움이 생깁니다. 

증상

난독증의 발달단계별 증상은 다음과 같습니다.

 

학령초기

 

아주 익숙한 단어 외에는 읽지 못함

받침이 있는 단어는 읽지 못함

글자의 모양과 무관한 읽기 오류가 많음

음절단어나 음운변동이 있는 단어를 읽기 힘들어 함

베껴 쓰기는 되나 받아쓰기는 못함

쓰기가 느리고 글씨를 알아보기가 어려움

단어 속 자음, 모음의 순서를 헷갈림

혼자서 문제를 풀거나 책을 읽지 못함

읽어주면 잘 이해함

 

학령후기

 

다음절이나 낯선 외래어를 읽을 때 생략이나 대치

느리고 힘든 소리 내어 읽기

날짜, 사람이름, 전화번호를 외우기 힘들어 함

읽기 이해능력 부족

조사, 접속사 등에 대한 이해 부족

철자법을 틀리고 작문능력이 부족

책 읽기를 싫어함

 

청소년기 및 성인기

 

느리고 힘겨운 읽기

소리 내어 읽어야만 이해함

자세하게 읽기보다 대충 읽는 경향

읽기 이해력과 작문능력의 부족

철자법 실수가 늦게까지 지속됨

 

난독중-책을 읽으며 안절부절 못하는 아이의 모습

진단

난독증의 진단을 위해서는 소아청소년정신건강의학과 의사의 진단 및 평가가 중요합니다. 병력청취와 문진을 통해 읽기능력의 저하가 나타나는지, 이로 인해 학업 및 일상생활의 방해가 현저한지 확인합니다. 또한 시각이나 청각과 관련된 감각장애가 있는지 확인하고, 다른 정신건강의학과적인 질환에 의해서 이러한 장애가 나타난 것은 아닌지 감별합니다. 보다 정확한 평가를 위해 심리교육평가를 시행하는데, 심리교육평가는 아동의 지적 수준 평가(웩슬러 지능평가), 읽기에 대한 학업성취도 평가(BASA, KISE-BAAT, CLT 등), 학습능력의 기초가 되는 인지처리능력에 대한 신경심리학적 평가(음운인식, 음운작업기억, 빠른 자동이름대기 등)로 구성됩니다. 

치료

부족한 음운인식능력을 기르는 음운인식훈련이 가장 기본이 되며, 이와 더불어 체계적 발음중심 교육, 해독 훈련, 철자법 및 유창성 훈련이 결합된 치료교육을 지속적으로 시행하는 것이 가장 효과적이라 알려져 있습니다. 이외에 주의력결핍 과잉행동장애 (ADHD) 등 학습에 영향을 줄 수 있는 한가지 이상의 질환을 가진 경우, 이에 대한 치료가 함께 이루어졌을 때 난독증의 호전에 도움이 된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경과

난독증의 경과는 얼마나 일찍 적절한 치료를 제공받았는지에 따라 영향을 받습니다. 초등학교 고학년이 되기 전에 집중적인 치료교육을 받은 경우 상당한 호전을 보이나, 그렇지 않았을 경우 일생 동안 지속되는 경향이 있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치료받지 못한 난독증의 경우, 성인이 된 이후 최종학업성취와 직업수준이 낮고, 우울 등의 기분증상을 겪을 가능성이 높습니다. 또한 난독증은 주의력결핍 과잉행동장애 (ADHD) 등 주의력과 관련된 한가지 이상의 질환이 있을 경우 예후가 나쁜 경우가 많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