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의료진
  • 진료예약
  • 예약조회
  • 병원안내
  • 건강 정보
예약 및 문의 1688-7575
메뉴열기

서울아산병원

serch
닫기

검색어 삭제 검색

질환백과

직장의 양성 종양(Rectum, benign tumor)

동의어 : 직장 용종,직장 종양,직장양성종양

정의

직장 내 상피세포에서 발병하여 직장 내로 돌출된 조직을 말합니다. 직장 용종의 2/3는 60세 이상에서 발생합니다.
① 선종성 용종: 선종은 암의 전병변으로 용종이 2cm 이상으로 커지면 암으로 진행할 수 있습니다.
② 과형성성 용종: 크기가 5mm 이하이며 1cm를 넘는 거대 과형성성 용종은 1% 미만입니다. 대부분 증상을 유발하지 않으면, 제거할 필요가 없습니다. 과형성 용종과 선종이 혼합되어 있는 경우, 크기가 커지고 암으로 진행할 수 있습니다. 60세 이후에 약 75%가 발견됩니다.
③ 연소성 용종: 주로 소아와 청소년기에 나타나며 10세 이전에 70% 정도 발생합니다. 표면이 둥글고 강한 발적과 미란 또는 얕은 궤양과 점액이 채워진 것을 관찰할 수 있습니다. 연소성 용종은 혈관 분포가 풍부하여 직장 출혈이 흔히 나타나며 배변 시 탈출되기도 합니다. 이러한 이유로 연소성 용종은 제거하는 것이 좋습니다.
④ 포이츠 예거 용종: 유전자 질환으로 다수의 용종을 보이며 출혈이나 장중첩 및 장폐쇄 등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⑤ 점막 용종: 정상 점막이 용종처럼 튀어나온 것을 말합니다.
⑥ 지방종: 점막하 종양으로 내시경상 표면이 매끈하고 노란색을 띠고 있습니다. 지방종은 대개 증상을 일으키지 않으므로 불확실하면 반드시 조직검사를 시행해야 합니다. 확진이 되고 나면 제거할 필요는 없습니다.
⑦ 유암종: 점막하 종양으로 크기가 커지면 타 장기로 전이가 가능하므로 악성 종양으로 분류되지만, 서서히 자라고 크기가 작을 때 발견되므로 내시경적 절제가 가능합니다. 지방종과 달리 눌러보면 단단하여 눌리지 않으며 표면에 궤양이 생겨 직장출혈을 보이기도 합니다.
⑧ 평활근종: 표면이 매끈한 점막하 종양으로 점막근판이나 고유근층에 생깁니다.
⑨ 림프관종: 표면이 매끄럽고 창백하며 종종 투명한 느낌을 주는 점막하 종양으로 부드럽고 누르면 쉽게 눌립니다. 얕은 함몰을  발견할 수 있는데, 이는 종양의 내부가 림프액으로 채워져 있어서 보이는 특징적인 소견입니다. 천자 시 림프액이 배출되기도 합니다.
⑩ 가족성 선종성 용종: 유전성 질환이나 선천성 질환은 아니며, 어려서부터 검진을 시작하여 전 가족을 검사하여야 합니다. 전 대장에 매우 다양하게 분포하나 S상 결장, 직장에 밀도가 더 높게 나타납니다. 선종의 숫자도 몇 개에서 전체의 대장점막을 덮을 만큼 많을 수도 있습니다. 치료는 진단이 되면 악성화를 막기 위해 가능한 빨리 수술을 해야 합니다.

직장의 양성종양의 예시

 

원인

체질, 유전적인 소인, 다이어트, 동물성 지방의 과도한 섭취와 저섬유식이 등 여러 면으로 추정되어지고 있을 뿐 아직까지 정확한 원인은 알려지지 않고 있습니다.

증상

대부분의 환자들은 증상이 없고, 대장 검사에서 우연히 발견되는 경우가 많으며, 종양이 큰 경우에는 대변에 피가 묻어 나오거나 혈변을 보이는 경우가 있고, 끈적끈적한 점액변을 보는 경우도 있습니다.

혈색변 혈뇨등으로 대변기옆에서 괴로워하는 남성

진단

직장 수지검사, 대변 잠혈 검사, 대장 조영술, S직장에서 에스상 결장까지 관찰하는 에스상 결장 내시경과 전 대장을 볼 수 있는 대장 내시경을 시행하며 병변이 관찰되면 조직검사를 시행합니다. CT 또는 MRI 검사를 시행합니다.

항문에 손가락을 집어넣어 직장수지검사의 예시

치료

어떤 종양이 악성인지 또는 악성으로 진행할지 알수 없기 때문에 대부분의 종양은 제거해야 합니다. 종양은 크기가 클수록 암 발생률이 높아지는데, 선종성 용종의 경우 그 크기가 1cm 미만일 때는 암의 발생률이 1% 이하이지만, 2cm 이상의 경우에는 35% 이상에서 암이 발생하는 중요한 암의 전단계에 해당하는 병변입니다.

내시경적 절제하는 방법에는
① 고온 생검술: 고주파 전류를 통해 열에 의해 종양을 괴사시켜 용종을 절제하는 방법이 있습니다. 주로 5mm 이하의 작은 종양 제거에 사용됩니다.

② 용종 절제술: 올가미를 이용해서 종양의 기저부를 조인 후 절제하는 방법입니다. 종양의 크기가  2cm까지 가능합니다.

③ 내시경적 점막 절제술: 병변 주위의 점막하층에 생리식염수를 주입하여 점막하층으로 병변이 부풀어오르게 한 후 올가미를 씌워 병변 주위의 정상 점막까지 포함하여 절제하는 방법입니다. 3cm 크기의 병변도 절제가 가능합니다.

④ 조각 용종 절제술: 종양의 크기가 커서 일괄 절제가 불가능한 큰 병변에 대해 분할해서 절제하는 방법을 말합니다.
종양의 크기가 1cm 이상인 경우 혹은 조직학적 특성이 악성을 보이는 경우 직장암처럼 근치적 절제술을 시행합니다.간혹 종양의 크기가 크고 깊이가 깊거나 위치가 내시경으로 제거하기 어려운 경우에는 개복술이 필요합니다. 절재술 후 선종의 개수가 많았거나 융모 선종이거나 중증 이형성이 있거나 고령인 경우에 재발률이 높으므로 3~6개월마다 추적 내시경 검사를 시행해 보아야 합니다.

 

내시경으로 바라본 종양의 예시

경과

종양을 제거하지 않고 그대로 놔둘 경우 점점 자라거나, 종양에 따라 암으로 변할 수 있습니다.